'초콜릿' 윤계상X하지원, 감성 포텐! 4차 티저 영상 공개

백재호 기자 | 기사입력 2019/11/18 [14:12]

'초콜릿' 윤계상X하지원, 감성 포텐! 4차 티저 영상 공개

백재호 기자 | 입력 : 2019/11/18 [14:12]

 

[비티앤마이스뉴스] ‘초콜릿’ 윤계상, 하지원이 애틋한 설렘부터 짙은 감성까지 자아내며 명품 멜로의 탄생을 기대케 한다.

 

‘나의 나라’ 후속으로 오는 11월 29일 첫 방송되는 JTBC 새 금토드라마 ‘초콜릿’(연출 이형민, 극본 이경희, 제작 드라마하우스·JYP 픽쳐스) 측이 18일, 깊은 여운을 남기는 윤계상, 하지원의 4차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초콜릿'은 메스처럼 차가운 뇌 신경외과 의사 이강(윤계상 분)과 음식으로 사람들의 마음을 어루만지는 불처럼 따뜻한 셰프 문차영(하지원 분)이 호스피스 병동에서 재회한 후 요리를 통해 서로의 상처를 치유하는 휴먼 멜로를 그린다. 2004년 ‘미안하다 사랑한다’로 신드롬을 일으켰던 이형민 감독과 이경희 작가의 재회는 그 자체로 드라마 팬들을 설레게 만든다. 여기에 윤계상과 하지원이라는 대체 불가 라인업까지 더해지며 그야말로 ‘감성 제조 드림팀’을 완성했다. 사람에 대한 깊이 있는 통찰과 따뜻한 시선으로 풀어낸 이야기 위에 녹여질 두 배우의 감성 시너지가 차별화된 휴먼 멜로의 탄생을 기대케 한다.

 

그리스의 아름다운 풍경으로 시작되는 4차 티저 영상은 설렘과 아련함을 넘나들며 ‘초콜릿’만의 감성으로 가득 채운다. 같은 공간에 있지만 닿을 듯 말듯 엇갈리는 이강과 문차영. “마음을 바꿀 수는 없는 겁니까?”라는 이강의 질문에 “자꾸 설레어서요. 제가”라고 문차영의 대답은 잔잔한 수면위에 일어나는 파장처럼 오래도록 멀리 퍼져나간다. 바다를 바라보고 선 문차영의 뒷모습을 쫓는 이강. 한 곳을 향하고 있지만 엇갈린 시선은 두 사람의 이야기에 궁금증을 더한다.

 

이어진 장면 속, 이강과 문차영의 달라진 분위기 역시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강과 문차영은 쏟아지는 비를 온몸으로 맞고 있다. “다신 보지 맙시다”라는 말과 함께, 참아왔다 끝내 떨어지고 마는 이강의 굵은 눈물이 묵직하게 마음을 흔든다. 가까이 다가가지 못하고 하염없이 눈물만 흘리는 문차영의 모습도 아련함을 증폭시킨다. 그리고 이어지는 예상치 못한 사고의 현장과 드디어 서로를 마주 바라보는 이강과 문차영의 시선은 두 사람이 풀어낼 만남과 이별, 위로의 순간을 기대케 한다.

 

윤계상과 하지원의 연기는 ‘멜로 장인’의 시너지를 기대케 한다. 메스처럼 차갑지만 따뜻한 내면을 숨긴 뇌신경외과 의사 이강으로 분하는 윤계상과 무한긍정 에너지를 장착한 뜨거운 셰프 문차영으로 연기 변신하는 하지원. 서서히 거리를 좁혀가며 서로의 온도에 물들어갈 이강과 문차영을 섬세하게 그려내며 감성 휴먼 멜로의 진수를 선보인다.

 

‘초콜릿’이 선사하는 따뜻한 감성에 시청자들 역시 뜨거운 호응을 보내고 있다. “짧은 영상만으로도 오래도록 여운이 남는다”, “섬세하고 탄탄한 연기력을 가진 윤계상과 하지원이 만나니, 감성 포텐 제대로 터진다”, “따뜻하고 애절한데, 설레기까지”, “윤계상 하지원의 조합은 믿고 본다. 기다리는 순간도 떨린다”, “티저에 홀리듯이 감정 이입, 왠지 모르게 뭉클” 등의 기대감 어린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JTBC 새 금토드라마 ‘초콜릿’은 ‘나의 나라’ 후속으로 오는 11월 29일(금) 밤 10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 = JTBC <초콜릿> 4차 티저 영상 캡처

티저영상 = https://tv.naver.com/v/10993264

  • 도배방지 이미지